암뉴스

암뉴스

유방암 환우 600명 참가... 세계유방암학술대회 개최

관리자 2022.04.28

GBCC 2022 조직위 임원진이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GBCC 2022 조직위 임원진이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유방암 국내외 연구자와 관계자를 비롯해 환우 600여 명도 함께 하는 하이브리드 학술대회가 열렸다. 


세계유방암학술대회2022(Global Breast Cancer Conference 2022) 및 한국유방암학회 학술대회가 28일 그랜드워커힐서울(오프라인)에서 개막, 30일

까지 3일간 열린다. 이번 대회는 국내외 저명인사 197명을 초청해 57개의 세션 139개의 강의가 진행된다. 


세계유방암학술대회 GBCC는 올해 1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에서 선정하는 글로벌 우수 K-컨벤션으로 선정된 행사. K-컨벤션이란 시대적 

트렌드, 한국적인 특성을 반영하여 세계적으로 확산력 있는 콘텐츠를 소재로 개발된 국내 기반 컨벤션을 의미한다.


28일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조직위원회 임원진은 “이번 학술대회는 ‘Go Beyond Cure of Breast Cancer’라는 슬로건 아래 유방암의 치료, 그 이상을 

넘어 건강한 삶을 추구하는 건강권 향상을 도모하고, 더 나아가 유방암 환우와 가족들에게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방향을 제시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세계 각국의 유방암 관련 석학들이 참석해 연구 사례를 발표하고 유방암의 예방, 진단, 치료, 관리에 관한 최신 연구 주제를 심도 있고 흥미롭게 

풀어나간다. 기조강연으로는 5명의 유방암 분야에서 우수한 업적을 이뤄낸 유럽권의 대가를 초청하여 유방암의 기초 연구부터 치료까지 모두 다루고 있다.

 

이번 학술대회는 34개국 2000여 명이 등록해 역대 최고의 사전 등록자 수를 기록했다. 또한 사전 등록자 중 해외 등록자 450명 이상을 달성하면서 

역대 최고 해외 참가자 수를 기록하기도 했다. 또한 GBCC에는 전 세계 환우와 가족, 일반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온라인 세션을 진행하여 

올바른 유방암 지식을 알릴 예정이다.


출처 : 캔서앤서